메뉴 건너뛰기

shelters

가정부의 질투

네이터 2016.05.17 12:39 read.21

가정부의 질투 


한 부인이 수심에 잠겨 있었다. 
차를 따라 주던 가정부가 궁금해서 부인에게 물었다. 
"사모님, 뭐 안 좋은 일이라도 있으세요?" 
그러자 부인이 한숨을 푹 내쉬며 말했다.. 
"남편이 수상해… 아무래도 회사의 여비서랑 
무슨 일이 있는 것 같아." 
그러자 갑자기 가정부가 팍 짜증을 내면서 소리쳤다. 
"사모님, 지금 제게 질투심을 유발시키려고 
그런 소리를 하시는 거죠"